동창교회의 선교를 위한 뜨거운 열정 > 교계뉴스

본문 바로가기

교계뉴스

교회소식 동창교회의 선교를 위한 뜨거운 열정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작성일 18-05-06 22:17

본문

동창교회의 선교를 위한 뜨거운 열정

사랑의 바자회를 통한 국내외 선교사명을 감당하다

     

사랑의 바자회가 열린 동창교회001.jpg

    

2018428() 오전 10시부터-오후 4시까지 경기도 구리시 인창동에 위치한 동창교회(이효종 목사) 앞마당에서는 시끌벅적 사랑의 바자회 장터가 열렸다. 동창교회는 10여년 동안 바자회를 해 오고 있지만 올해도 어김없이 바자회를 통해 얻는 모든 수익을 말레이시아를 비롯한 해외 선교와 국내 산간 도서지역의 교회와 목회자들과 지역의 도움이 필요한 분들을 섬기려고 하는 계획을 가지고 있다.

 

1965년 설립되어 예배를 드리기 시작하여 53년의 역사를 이어온 동창교회는 2000년도에 제9대 담임목사로 부임하면서 긴 세월 지역 선교와 세계 선교를 위해 뜨거운 열정을 가지고 목사와 성도들이 국내외를 아우르며 열정적이며, 공격적으로 선교의 사명을 감당해 오고 있다.

 

동창교회가 이처럼 선교를 시작하게 된 이유 가운데

첫째는, 말레이시아 오지 선교를 하고 계시는 선교사님을 통해 맨 발로 10키로가 넘는 거리를 걸어서 학교에 다닌다는 소식을 접하고, 선교사님이 그 아이들에게 신발을 신고 다니게 하고 싶다는 소망을 따라 신발 500켤레를 전달하면서 부터라고 한다.

 

둘째로는, 도시교회가 부흥한 이유가 지방에서 올라온 성도들의 헌신이 있음을 알고, 비록 동창교회가 대형교회도 아니고, 큰 교회라고 말할 수 없지만 그들에게 빚진 자 된 마음으로 국내 산간 도서지역 선교를 위해 기도하며 시작하게 되었다고 한다.

 

이효종 목사의 목회 철학은 성도 한 사람 한 사람이 평신도 선교사가 되는 선교적 교회가 되는 것이라고 한다. 그래서 일반적으로 구역으로 나뉘었던 시스템을 성경의 사도들의 이름으로 바꾸고, 선교적 비젼을 가지고 함께 기도하기 위하여 말레이시아, 태국, 캄보디아 등 약 27개 정도의 나라 이름 아래 모든 성도들이 소속되어 기도하고 있으며, 새로운 성도가 등록하면 자연스럽게 함께 하도록 하고 있다고 한다.

 

얼굴에 미소가 떠나지 않는 이효종 목사는 고백하기를 동창교회 성도들은 지금까지 하나님과 교회를 잘 섬겨왔고, 사랑이 많아 넘치며, 무엇 하나를 해도 협력해서 같이 하는 모습이 성도들이 너무 사랑스럽다며, 하나님이 나를 짝사랑 하신 것처럼, 성도들을 짝 사랑하고 있다고 고백하였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성도들도 내가 너희를 사랑한 것 같이 너희도 서로 사랑하라는 예수님의 말씀처럼 그리스도의 마음으로 서로를 짝사랑하기를 바란다고 하였다.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18-05-06 22:18:42 교계뉴스에서 이동 됨]
[이 게시물은 최고관리자님에 의해 2018-05-13 23:43:50 메인페이지 이미지 관리게시판에서 이동 됨]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사이트 내 전체검색
  • 주간 인기기사
    靑松 건강칼럼(947)...유산소 운동 vs …
    한교총, 연합운동 공로자 초청 오찬
    제3장 예수 그리스도의 생명의 사도영성 신학 …
    “지역사회에 큰 영향을 가져오는 교회 활성화 …
    계시록 강해(95) 계 18:1절 [이 일 후…
    Ⅵ.성막 영성의 의미와 적용-68- 『영체로…
    주일 목포주안교회 0519 말씀선포 : 모상련…
    주일 주사랑교회 0519 말씀선포 장한국 목사
    주일 아산임마누엘교회 0519 말씀선포 : 강…
    “쉬운 목회” 4장 05 『내가 갚아주마』

그누보드5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청소년 보호정책(대표 겸 발행인 : 정기남)
경기도 부천시 오정구 지양로 176번길 32, (대운빌라 102호) 대표전화 032)672-3031
등록번호 : 경기, 아50924 | 특수주간신문 발행인/편집인 : 정기남 | 등록일/발행일 : 2007년 10월 17일
사업자번호 : 101-08-94879 | 후원계좌: 우체국 310029-02-152769 (정기남)
Copyright ⓒ 2007 크리스찬포토저널(CPJ), Allrights reserved. E-mail:cpj5037@daum.net
편집인 : H.P 010-5468-6574 / 032-672-3031(팩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