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회 서울성시화운동 기도회 열려 > 교계뉴스

본문 바로가기

교계뉴스

교계소식 제3회 서울성시화운동 기도회 열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댓글 0건 조회 499회 작성일 19-09-07 06:50

본문

3회 서울성시화운동 기도회 열려

 

KakaoTalk_20190906_152256147.jpg

       ▲ 서울성시화운동 기도회 참석자들

 

3회 서울 성시화운동 기도회가 6일 오전 11시 서울 관악구 해오름교회(담임목사 최낙중 목사)에서 열렸다.

 

서울성시화운동본부 대표회장 최낙중 목사는 교회는 침체되고 나라는 혼란한 상황이라며 한국교회가 기도하면 우리나라는 소망이 있다.”고 말했다.

 

최낙중 목사의 사회로 진행된 기도회는 심동섭 목사(변호사, 양병교회)가 누가복음 181-8절을 본문으로 밤낮 부르짖는 기도라는 제목으로 말씀을 전했다.

 

심 목사는 저는 검찰에서 20년을 재직했다. 그리고 변호사로 일하면서 소망교도소 소장으로 7년을 재직했다.”고 소개했다.

 

심 목사는 대한민국의 현실을 보면서, 한국교회를 보면서, 우리 가정들을 보면서, 우리 개인의 문제를 놓고 부르짖는 기도를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참석자들은 그리스도인의 본질 회복을 위하여”, “나라와 민족이 바로 서도록”, “교회가 질양으로 부흥되도록뜨겁게 기도했다.

 

참석자들은 민족복음화운동에 평생을 바쳤던 성시화운동 설립자 고 김준곤 목사의 민족 복음화의 환상과 기도를 노래로 만든 그리스도의 계절을 제창했다.

 

세계성시화운동본부 사무총장 김철영 목사는 오는 102일부터 4일까지 당진동일교회에서 열리는 “2019충남당진국제성시화대회의 진행과정을 설명하고 기도와 참여를 요청했다.

 

김 목사는 이 대회를 통해 성시화운동이 국내와 해외로 더욱 확산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성시화운동의 정체성이자 본질인 복음전도운동과 사회책임 사역 그리고 도시와 나라를 위한 기도운동이 더욱 활발하게 전개될 것을 기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기도회는 김창제 목사의 축도로 마쳤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그누보드5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청소년 보호정책
경기도 부천시 오정구 지양로 176번길 32, (대운빌라 102호) 대표전화 032)574-6574
등록번호 : 경기, 아50924 | 특수주간신문 발행인/편집인 : 정기남 | 등록일 : 2005년 10월 25일
사업자번호 : 101-08-94879 | 후원계좌: 우체국 310029-02-152769 (정기남)
Copyright ⓒ 2005 크리스찬포토저널(CPJ), Allrights reserved. E-mail:jtpress@hanmail.net
편집인 : H.P 010-5468-6574 / 032-672-3031(팩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