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경목총회 제44차 정기 사무총회 비대면 개최 > 경찰일보

본문 바로가기

경찰일보

경찰청 한국경목총회 제44차 정기 사무총회 비대면 개최

페이지 정보

작성자 댓글 0건 작성일 21-01-30 20:09

본문

한국경목총회 제44차 정기 사무총회 비대면 개최

 

예배영상용1.jpg

 

경찰청한국경총회(총회장 이창식 목사)는 지난 126일 오전 11시 본 총회관에서 한국경목총회 제44차 정기 사무총회를 개최하고 1부 예배 및 2부 사무총회 순으로 진행되었다.

 

 이날 코로나19 바이러스 팬데믹과 변종 코로나19 바이러스 등의 확산으로 교회와 어떠한 모임에도 철저한 방역과 예방수칙을 지켜져야 하기에 한국경목총회는 소수 예배위원과 임원이 참석한 가운데 온라인과 비대면을 통해 제44차 총회를 개최하였다.

 

 1부 예배에 총장 홍항표 목사의 인도로 시작되어 우슬초 박용숙 목사가 기도를, 본회 회계 양미상 목사가 성경(13:21~24)을 봉독하고, 총회장 이창식 목사는 하나님 마음에 합한 사람이란 제목으로 말씀을 선포했다. 이어 총회장 이창식 목사는 민생치안을 위한 기도에서 나라와 자유 통일과 대통령을 위하여 기도했으며, 정기남 목사(지저스타임즈 대표)는 김창룡 경찰청장과 전국 지방경찰청 경목총대들과 경찰서 경목총대, 전국 17개 시/도 지방경찰청, 254개 경찰서, 기동대, 경찰대학, 경찰종합학교, 중앙경찰학교, 경찰병원의 경목들, 또한 국민의 안녕을 위해 수고하고 있는 153천 경찰과 60만 경찰가족 등을 위하여 기도에 힘썼다.

 

 이어 상임회장 허 식 목사는 지난 한 해 동안 수고를 아끼지 아니한 이창식 총회장에게 공로패를 증정했다. 또한 총회장 이창식 목사는 허 식, 홍항표, 정기남, 박용숙, 양미상 목사 등에게 각각 공로패를 증정하고, 윤도일, 공세협 이사에게 비대면을 통해 모범경목포상을 전달했다한국경목총회 총장 홍항표 목사의 인사 및 광고가 있은 후 총회장 이창식 목사의 축도로 개회예배를 마쳤다.

 

 2부 총장 홍항표 목사의 사회로 제44대 사무총회가 개최되어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한 모든 안건은 정리하여 비대면을 통해 회원들에게 알린다는 방침이다. 이날 임원선거는 선거관리위원장 허 식 목사는 총회장을 비롯해 임원 전원 유임한다는 발표에 이어 신임총회장 이창식 목사의 인사가 있은 후 2021년도 주요사업과 예산안 심의, 신안건 토의 등을 임원에게 위임하고 홍 총장의 광고에 이어 신임총회장 이창식 목사의 축도로 폐회되었다.

 

 총회장 이창식 목사는 44회가 하나님의 성은 가운데 마치게 되었다며 하나님께 감사와 영광을 돌려드렸다. 경찰청 경목 제도가 1966년에 창설되어 약 56년간 경찰 선교를 해오던 중 경목총회가 제44차 정기총회에 이르게 되었다면서 2021년도는 나라의 안녕을 위해 수고하는 김창룡 경찰청장과 153천 경찰인을 위해 복음을 전파하는 경목들이 한자리에 다 모이지는 못했지만 온라인과 비대면을 통해 일선 경찰서, 기동대 경목들에게 총회장으로서 반갑다며 인사했다.

 

 한국경목총회는 2003630일 전국 시도 경목 실장회 27회 총회에서 한국경목총회로 발전하여 제44차 한국경목 정기사무총회(18차 총회)로 회집되었다고 했다. 또한 총회장 이창식 목사는 이제 한국 경목들이 조직되어 경찰서 및 지구대, 기동대까지 복음을 전하는 계기가 마련되는 뜻깊은 정기총회가 되었다며 경찰 선교에 안녕을 기원했다.

 

 또한 한국경목총회는 인터넷 홈페이지가 경찰청. 한국경목총회 홈페이지가 정상 가동됨으로 국내 선교는 물론 세계 선교에 이르기까지 많은 도움을 줄 수 있고, 경찰 선교 정책을 교회와 경찰, 더 나아가 경찰 가족, 또는 일반 교우들까지 직접 전달할 수 있게 되었으며, /도 경찰서, 기동대 경목 및 낙도오지 지구대 경찰 가족 간의 정보의 격차를 해소할 수 되었다고 했다.

 

 또한 한국경목총회는 E-mail을 통하여 우편을 이용하지 않고도 각 경찰서 및 산하 파출소(지구대), 기동대, 기관 단체들 또는 국내외 선교지까지 신속하게 소식을 정할 수 있게 되었다면서 한국경목총회가 믿지 않는 경찰들에게 복음을 증거하고, 예수 그리스도를 구주로 모시는 모든 교회가 교파를 초월하여 하나로 연결되는 정보와 은혜의 장이 될 수 있도록 많은 기도와 협력을 당부했다.

 

한편 예배와 정기총회의 자세한 것은 CJTN TV 영상을 통해 볼 수 있습니다.

http://jtntv.kr   http://cpj.kr에 들어가셔서 시청하실 수 있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 사이트 내 전체검색
  • 주간 인기기사
    지양산 골방에서 "귀신 문화, 제사 문제" -…
    靑松 건강칼럼 (816)... 혈관 3高 성인…
    "낙심하지 말고 소망을 가지라" 설교 : 이요…
    "광야 길을 걷게 하신 하나님!" 말씀선포 :…
    "여러분 안에 하나님의 아들이 나타나십니까?"…
    "말씀을 들으라 너희가 살아나리라" 설교 조강…
    조에교정선교회 청송교도소 1소 방문
    “(주)남유에프엔씨-지파운데이션, 취약계층 여…
    목사코너-328- 지혜가 부족하면 구하라
    지양산 골방에서 "귀신 문화, 제사 문제" -…

그누보드5 개인정보처리방침· 서비스이용약관· 청소년 보호정책
경기도 부천시 오정구 지양로 176번길 32, (대운빌라 102호) 대표전화 032)574-6574
등록번호 : 경기, 아50924 | 특수주간신문 발행인/편집인 : 정기남 | 등록일 : 2005년 10월 25일
사업자번호 : 101-08-94879 | 후원계좌: 우체국 310029-02-152769 (정기남)
Copyright ⓒ 2005 크리스찬포토저널(CPJ), Allrights reserved. E-mail:jtpress@hanmail.net
편집인 : H.P 010-5468-6574 / 032-672-3031(팩스)